‘영양만점’ 태안산 굴, 김장철 맞아 인기폭등

기사입력 2018.11.13 12:22 조회수 18
댓글 0

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.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  •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
  • URL 복사하기
  • 기사내용 프린트
  • 기사 스크랩
  • 기사 내용 글자 크게
  • 기사 내용 글자 작게

겨울철 별미로 손꼽히는 굴이 태안군에서  본격적으로 수확되며 미식가들을 유혹하고 있다.

    
 

태안군에 따르면, 안면도 천수만에 위치한  창기7리 어촌계(어촌계장 이병준)에서는 하루 20~30여 명의 계원들이 이달 중순부터 굴 채취에 나서  일인당 10kg 이상을 채취하고  있다.

    
 

채취량은 지난해에 비해 다소  줄었으며, 직판가가  kg15천 원 선으로 비교적 저렴한데다 태안 굴의  상품가치가 높아 주문량이 밀려들고 있다는 것이 어촌계의 설명이다.

 

이병준 어촌계장은 태안 굴은 알이 영글고 탱탱해 전국의  소비자들로부터 큰 인기를 끌고 있다김장철을 맞아 주문량이 늘어 어촌계원들이 매일  작업에 나서고 있다고 말했다.

    
 

태안산 굴은 글리코겐 함량이 많아 소화흡수가  잘돼 어린이나 노약자에게 안성맞춤이며비타민과 미네랄은 물론  칼슘과 인철분 등 무기질도 풍부해  빈혈과 체력회복 등에 좋은 강장식품으로 손꼽힌다.  

    
 

 군 관계자는태안의 굴 채취는 내년 2~3월까지 계속될 것이라며 굴 생육에 최적의 환경을 갖춘 태안에서 자란  굴을 많은 분들이 맛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.

 

   

[가대현 기자 ga7749@naver.com]

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.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  •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
  • URL 복사하기
<저작권자ⓒ태안방송 & www.tbc789.kr 무단전재-재배포금지>
댓글0
이름
비밀번호
 
 
신문사소개 | 광고안내 | 제휴·광고문의 | 기사제보 | 다이렉트결제 | 고객센터 | 저작권정책 | 개인정보취급방침 | 청소년보호정책 | 독자권익보호위원회 |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| RSS top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